한국어 English
HOME뉴스칼럼선교사람 사람들라이프동영상
최신뉴스   ·  교계   ·  사회   ·  해외  
기독교, 불교나 천주교보다 ‘젊은 종교’
‘2018년 한국의 종교현황 보고서’결과 … 40대가 가장 많아
서해남  clifenet@yahoo.com
2019-01-29 03:42:37   조회 : 2011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달 통계청의 인구·주택 센서스 집계에 근거 우리나라 종교인구와 단체 등을 망라한 ‘2018년 한국의 종교현황 보고서’를 발표했다.

종교계의 현 상황을 정확하게 파악해 정부의 종무행정이 한국의 종교문화에 긍정적인 기여를 하기 위해서였다.

이에 따르면 2015년 11월 1일 기준 종교인구수는 전체인구수 4905만명의 43.9%인 2155만명이었다. 이들 중 기독교(개신교)가 967만명으로 1위를 차지했으며, 그 뒤를 불교와 천주교가 이었다.

행정구역(17개 시도)별로 보면 기독교는 영남권 5개 시도(부산, 대구, 울산, 경북, 경남)와 충북, 제주도를 제외한 9개 시도에서 가장 많은 인구수를 차지했다. 경기도와 서울시는 2위 불교보다 2배 이상 많았다.

연령별로 분포를 보면 기독교는 40대가 가장 많아서, 50대가 가장 많은 불교나 천주교보다는 상대적으로 젊은 종교인 것으로 드러났다.

관심을 모은 한국교회의 교단수는 2018년 11월 현재 374개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불교(482개)보다는 적은 수치다.

교인수가 가장 많은 교단은 예장통합(2,789,102명)이었으며, 예장합동(2,764,428명)이 뒤를 이었다. 하지만 교회와 교직자 수는 예장합동이 각 11,937개와 23,440명으로 통합(9,050개, 18,712명)보다 많았다.

예장백석(1,403,273명)과 기감(1,334,178명)도 교인수가 1백만 명이 넘는 것으로 집계됐다.

 

     666. 위기 앞의 '한국교회' 풀어야할 시급한 문제는?
     664. 화환·동영상·전별금 없는 ‘3無 은퇴식’ 허상봉 동대전성결교회 원로목사
 많이 본 기사
 뉴스 많이 본 기사
선교회소개   |   뉴스래터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크리스찬라이프 한국지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 856 메트로빌딩 1108호
전화: 02-313-2932   팩스: 02-323-2942
광고안내: 02-323-2932 
Chrisian Life World Mission Frontiers U.S.A
1572 Los Padres Blvd #206 Santa Clara CA95050
TEL : 408-345-1727   FAX : 408-345-1723
Copyright 크리스찬라이프 All right reserved.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오늘방문자 : 1,529
· 전체방문자 : 96,5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