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English
HOME뉴스칼럼선교사람 사람들라이프동영상
최신뉴스   ·  교계   ·  사회   ·  해외  
개신교인 89.8% '가짜뉴스, 심각하다'
서해남  clifenet@yahoo.com
2020-02-25 03:37:25   조회 : 558

우리 국민의 89퍼센트는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가짜뉴스가 심각하다고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조사결과는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사장 백종국 교수)이 지앤컴리서치(대표 지용근)에 의뢰해 지난 1월 9일부터 11일까지 제주를 제외한 전국의 만 19세 이상의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유무선전화 면접조사를 통해 발표한 ‘한국교회 사회적 신뢰도 여론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이 조사 결과에 의하면 ‘매우 심각하다’는 인식은 40-50대 연령층, 개신교인 그리고 이념적 진보성향층에서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개신교인 중에는 71.6퍼센트가 ‘매우 심각하다’고 했고, ‘약간 심각하다’는 18.2%로 ‘심각하다’는 인식은 전체 89.8퍼센트였다. 지역별로 ‘가짜뉴스가 심각하다’고 응답한 결과를 보면 서울은 90.9%, 인천/경기는 88.4%, 대전/충청/세종은 90.6%, 광주‘전라는 92.1%, 강원/제주는 94.1%로 가장 높았다. 대구/경북은 82.9%로 가장 낮았다. 이념성향으로 분석한 결과로 ‘가짜뉴스가 심각하다’는 응답은 보수 86.3%, 중도 ‘86.8%, 진보는 95.2센트로 나타났다.

한편 가짜뉴스 주 유통 경로를 묻는 질문에는 54.3%가 유튜브, 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블로그 등 SNS를 통해 접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같은 조사결과를 볼 때 한국교회가 가짜뉴스 근절을 위해 적극적인 캠페인을 전개해야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가짜뉴스로 인해 올바른 정보 습득을 하지 못하게 되면 올바른 판단과 분별을 할 수 없기 때문이다.

     739. 코로나19 확진 신천지 신도, 동선공개 꺼린 치명적 이유는?
     737. 아카데미상 휩쓴 '기생충' 한국교회 선교 큰 기회
 많이 본 기사
 뉴스 많이 본 기사
선교회소개   |   뉴스래터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크리스찬라이프 한국지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 856 메트로빌딩 1108호
전화: 02-313-2932   팩스: 02-323-2942
광고안내: 02-323-2932 
Chrisian Life World Mission Frontiers U.S.A
1572 Los Padres Blvd #206 Santa Clara CA95050
TEL : 408-345-1727   FAX : 408-345-1723
Copyright 크리스찬라이프 All right reserved.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오늘방문자 : 1,553
· 전체방문자 : 96,5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