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English
HOME뉴스칼럼선교사람 사람들라이프동영상
최신뉴스   ·  교계   ·  사회   ·  해외  
“중국의 삼자교회 탄압, 가정교회 성장 부를 것”
한국 순교자의소리·차이나에이드 분석
서해남  clifenet@yahoo.com
2019-11-14 05:29:28   조회 : 809

한국 순교자의소리(VOM)와 중국의 인권단체 차이나에이드는 6일 “중국 당국이 지하교회는 물론 (당에 협조적이던) 삼자교회까지 탄압하는 등 수위를 높이고 있다”며 “하지만 핍박이 오히려 중국 내 가정교회를 성장시키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삼자교회는 삼자애국운동의 줄임말로 중국 내 대표적 개신교단 중 하나다. 모든 활동을 중국 공산당이 통제한다.
한국VOM이 이날 공개한 문서(사진)를 보면 중국 저장성은 삼자교회들이 세례를 주거나 헌금을 걷고 부흥회를 개최하는 것을 금지했다. 목사들에게는 설교 사흘 전 관계 당국에 설교 내용을 제출토록 했다. 현숙 폴리 한국VOM 대표는 “지난해엔 등록된 삼자교회 숫자를 30% 줄이려는 계획이 기록된 후난성 문서도 공개됐다”고 말했다.
두 단체는 중국 정부가 삼자교회를 탄압해도 기독교인 숫자는 줄지 않고 가정교회를 성장시키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과거 중국 등 공산권에서 세례를 금지하고 국가에 등록된 교회까지 폐쇄한 뒤에도 지하교회가 성장했다는 점이 근거다. 폴리 대표는 “중국 내 수백 개의 가정교회 지도자들이 이미 가정교회 네트워크를 구축한 상태”라고 했다. 차이나에이드 대표 밥 푸 목사도 “평신도 지도자와 부모들로 구성된 소규모 가정 모임에서 예배할 수 있도록 전략을 수정하는 교회들이 현재 30개 이상의 성(省)에 수백 개가 넘는다”고 설명했다.
두 단체는 가정 모임에 건강한 예배와 양육을 위한 자료를 갖춰 주는 게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상자 속의 교회학교’를 만들어 중국 가정교회 네트워크에 공급했다.
(국민일보)
 

     718. “선교지 재산 관리 매뉴얼 만들어야”
     716. 신도 감금·폭행 신옥주 항소심서 7년형
 많이 본 기사
남*성*각^종.발^기^부 전*치.료^제 ㅡ, 사^정 지^연 제 ,, 클 럽.작 업^용 2021-09-27 10:55:41
릴 게*임 안 전.한^곳, 오^리*지.날* 그*대 로! http://4415.tpe762.xyz 2021-09-27 13:13:20
릴 게.임 안.전 한.곳, 오 리.지^날^ 그.대*로! http://4838.tpe762.xyz 2021-09-27 10:04:02
남 성*각.종.발^기 부^전 치.료*제 ㅡ, 사.정^지 연.제 ,, 클.럽*작^업 용 2021-09-27 10:11:16
릴.게^임 안*전^한 곳, 오.리^지*날* 그*대^로! http://0923.mno776.xyz 2021-09-27 15:47:00
릴^게^임 안*전 한^곳, 오^리^지^날 그.대^로! http://8451.opn873.xyz 2021-09-27 09:58:41
릴 게 임 안 전 한^곳, 오.리*지*날* 그*대^로! http://1368.mno776.xyz 2021-09-27 13:12:38
릴.게.임 안*전*한*곳, 오 리^지 날^ 그^대*로! http://3922.tpe762.xyz 2021-09-27 09:56:42
남.성^각.종 발.기 부^전*치*료^제 ㅡ, 사^정*지^연.제 ,, 클^럽*작.업*용 2021-09-25 15:38:58
릴^게*임 안 전 한*곳, 오.리 지.날^ 그^대*로! http://95.ors789.pw 2021-10-13 19:21:13
 뉴스 많이 본 기사
선교회소개   |   뉴스래터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크리스찬라이프 한국지부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 856 메트로빌딩 1108호
전화: 02-313-2932   팩스: 02-323-2942
광고안내: 02-323-2932 
Chrisian Life World Mission Frontiers U.S.A
1572 Los Padres Blvd #206 Santa Clara CA95050
TEL : 408-345-1727   FAX : 408-345-1723
Copyright 크리스찬라이프 All right reserved.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오늘방문자 : 45
· 전체방문자 : 823,629